메뉴 건너뛰기

여행편지

여행편지-함께 떠나요 후기

3/13(토) 변산마실길 걷기 여행 후기

임시연 2021.03.13 22:06 조회 수 : 191

 

3/13(토) 변산마실길 걷기 여행 후기

 

02고사포해수욕장(여행편지).jpg

03고사포해수욕장(여행편지).jpg

07변산마실길(여행편지).jpg

09쇠별꽃(여행편지).jpg

14하도(여행편지).jpg

15변산마실길(여행편지).jpg

16변산마실길(여행편지).jpg

18변산마실길(여행편지).jpg

19노루귀(여행편지).jpg

23적벽강(여행편지).jpg

24적벽강(여행편지).jpg

25적벽강(여행편지).jpg

26수성당앞(여행편지).jpg

28수성당앞(여행편지).jpg

29유채밭(여행편지).jpg

30채석강(여행편지).jpg

32채석강(여행편지).jpg

34채석강(여행편지).jpg

35격포항(여행편지).jpg

 

 

 

3/13() 여행편지 회원분들과 변산마실길 걷기를 하였습니다.

변산마실길은 변산반도국립공원에 속한 걷기 코스입니다. 총 여덟 구간이 있는데 세번째 코스에 해당하는 길을 걸었습니다. 고사포해수욕장에서 격포항까지 약 10km의 길이인데 전체적으로 크게 힘든 구간도 없고 다양한 풍경을 보면서 걷는 길입니다.

 

고사포해수욕장은 소나무 숲이 참 좋습니다. 야영장에서 느긋한 시간을 보내는 캠핑족들도 꽤 여유로워 보이더군요. 길은 바닷가에서 숲으로 이어집니다. 밀물 때여서 바다 소리 들으며 걷는 숲도 운치를 더합니다. 숲에는 파릇파릇한 풀들이 자라고 아침이슬까지 남아서 봄 한가운데 있는 것처럼 따스했습니다. 길은 계속 바다를 옆에 두고 걷는데 잠깐씩 인도를 걷지만 그 또한 별로 신경 쓰이지는 않습니다. 그리고 적벽강을 지나 격포해수욕장으로 이어졌습니다.

이번 바다는 만조로 인해 물이 가득 넘실대고 있어 격포해변 옆 채석강은 아쉽지만 관람을 할 수 없었습니다. 날은 따스했지만 안개가 남아 시야가 탁 트이지는 않아서 닭이봉은 오르지 않았습니다. 짧은 숲길을 내려가면 격포항입니다. 격포항에 도착해서 데크길도 잠깐 돌아보고 이번 걷기 여행을 마무리하였습니다.

 

요즘 미세먼지까지 답답했는데 부안은 미세먼지도 별로 없었고 봄의 싱그러운 분위기를 느끼며 걷기에 좋았습니다. 피로 남지 않도록 잘 쉬시고 이번 여행을 잘 즐겨주신 회원분들 모두 수고 많으셨습니다~

 

 

위로